• 최종편집 2020-09-27(일)

박선호 1차관,“동절기 건설현장 빈틈없는 안전관리”강조

20일 건설안전협의회 회의 주재…건설현장 사망사고 근절 총력 당부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9.12.20 18:10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20191220_140525.jpg

[세종=더뉴스투데이 박선옥 기자]박선호 국토교통부 제1차관은 20일 오후 2시 용산구 아스테리움에서 ‘19년 하반기 중앙 건설안전협의회 본 회의를 주재했다.

    

이번 회의는 국토교통부 소속 5개 지방국토관리청이 운영 중인 권역별 건설안전협의회의 ‘19년도 업무실적을 평가하고,  

 

내년도 건설현장 안전정책 추진방향을 논의하기 위해 실시됐다.

 

각 권역별 협의회에서는 소관 권역 내 발주청, 민간 전문가와 함께 실시한 합동 점검, 추락사고 예방을 위한 교육 및 안전실천 결의대회 등 ‘19년에 추진한 사고예방 우수사례를 공유하고,

 

특히, 건설현장을 안전한 일터로 탈바꿈시켜 사망사고 감소세를 가속화할 수 있는 방안에 대해 심도 있게 논의했다.

 

박 차관은 “매년 건설현장 사망자 수의 감소폭이 점차 증가하고 있으나, 여전히 추락, 가시설 붕괴 등의 비슷한 건설사고가 빈번하게 발생하고 있는 것은 우려할 부분”이라며,

 

“일체형 작업발판 사용 등 기존 안전대책들이 일선 현장에서 제대로 작동하여 동일한 유형의 사고가 재발하지 않도록 범부처 간 총력을 다하고,

 

특히, 동절기의 경우 화재나 질식 등 근로자 피해가 발생할 가능성이 높은 만큼 공공공사뿐만 아니라 소규모 민간공사까지 빈틈없이 관리해 달라”고 당부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97253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박선호 1차관,“동절기 건설현장 빈틈없는 안전관리”강조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