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3-02-02(목)

부여 백제유적지‘2023~2024’한국관광 100선 선정

부여 궁남지․부소산성, 꼭 방문해야 할 한국관광지 100곳으로 선정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2.12.15 22:15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1.한국관광 100선 선정-부소산성(겨울)(3).jpg

[부여=더뉴스투데이 / 이기운 기자] 부여군(군수 박정현)은 우리국민과 외국인 관광객이 한국에서 꼭 가봐야 할 대표관광지 100개소로 부여 백제유적지(궁남지, 부소산성)이 선정됐다고 밝혔다.

 

‘한국관광 100선’은 문화체육관광부에서 관광객들이 꼭 가봐야 할 우수관광지 100곳을 2년에 한번씩 선정해 국내외에 홍보하는 사업으로 이번이 총 6번째이고, 부여군은 5회째 선정됐다.

 

‘2023~2024 한국관광 100선’은 ▲2021~2022년에 선정된 ‘한국관광 100선’ ▲지자체 추천 관광지 ▲최대 방문 관광지 등 선별한 235곳을 대상으로 1차 서면평가, 2차 현장점검, 3차 최종 선정위원회의 엄격한 심사를 거쳐 선정했다. 관광학계와 여행업계, 여행기자·작가 등 분야 전문가가 심사에 참여했으며 이동통신사, 내비게이션, SNS 빅데이터 등이 평가에 활용됐다.

 

100선으로 선정된 지역은 메타버스 플랫폼인‘트래블 헌터-K’에 구현되고, 국내외 다양한 매체 홍보, 교통거점시설 ‘한국관광 100선’지도제작 비치, 한국관광공사 시범여행 체험행사 마련 등 다양한 혜택을 받게 된다.

 

박정현 부여군수는 “민선8기 군정성과 목표인 관광객 400만 시대 달성을 위해 이번에 선정된 관광지를 경쟁력 있는 야간관광 특화상품으로 개발하고, 다양한 매체를 활용한 홍보로 국내외 관광객을 적극 유치할 나갈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22921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부여 백제유적지‘2023~2024’한국관광 100선 선정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