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9-29(화)

코로나와 인구절벽 시대에 부합하는 교원양성체제 개편 방향은?

『교원양성체제 발전방향 모색을 위한 권역별 경청회』개최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0.08.23 16:10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세종=더뉴스투데이 / 이기운 기자] 대통령직속 국가교육회의(의장 김진경)는 전국 4개 권역 교육청(경기‧광주‧충북‧경남)과 공동으로 『교원양성체제 발전방향 모색을 위한 권역별 경청회』를 개최한다.

 

경청회는 8월 24일부터 9월 2일까지 4개 권역에서 개최되며, 사회적 거리두기를 위해 무청중 온라인 생중계(국가교육회의 유튜브)로 진행된다.

 

이번 경청회는 국가교육회의가 지난달 발표한 교육과정․교원양성 체제 개편을 위한 사회적 협의 추진 계획에 따라, 학습자 삶 중심의 교육과정 운영을 위한 ’미래형 교원양성체제 방향‘에 대해 지역 현장의 다양한 전문가, 국민 의견을 경청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번 권역별 경청회를 통해 수렴된 주요 의견은 9월부터 진행되는 ‘미래학교와 교육과정에 적합한 교원양성체제 방향’에 대한 핵심당사자 30인 집중숙의에 기초자료로 활용될 예정이다.

 

8월 24일, 14시부터 수원 경기도교육청 4.16홀에서 진행되는 수도권경청회는 김진경 국가교육회의 의장의 인사말을 시작으로 류방란 중장기교육정책전문위원(한국교육개발원 선임연구위원)의 기조발제와 다양한 전문가 및 국민의견 경청이 이어진다.

 

류방란 전문위원은 기조발제를 통해 학령인구 급감, 4차 산업혁명 등 급변하는 교육환경이 요구하는 학습자의 삶 중심, 역량 중심 교육을 위한 미래형 교원양성체제를 어떻게 설계할 것인지 다양한 고견을 나누어 줄 것을 당부한다.

 

국민의견 경청 순서에는 수도권 지역의 교대・사범대 교수 및 학생, 교사, 학부모, 고등학생, 교육청, 지자체 관계자 등 9명이 참석해 미래형 교원양성체제 개편 방향에 대한 다양한 의견을 교환한다.

 

이번 경청회는 8월 24일 14시부터 국가교육회의 공식 유튜브를 통해 생중계되며 채팅창을 통한 실시간 의견 참여와 질문도 가능하다.

 
태그

전체댓글 0

  • 52269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코로나와 인구절벽 시대에 부합하는 교원양성체제 개편 방향은?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