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3-02-02(목)

대전하나시티즌, 국가대표 출신 베테랑 측면 수비수 오재석 영입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3.01.03 21:06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대전=더뉴스투데이 / 이기운 기자] 대전하나시티즌이 수비수 오재석을 영입하며 수비 보강에 성공했다.

 

대전은 중앙 수비수 권한진과 트레이드를 통해 인천유나이티드에서 국가대표 출신 측면 수비수 오재석을 영입했다. 오재석은 K리그 통산 91경기 출장 기록을 보유하고 있으며 2013년부터 2020년까지 일본 J리그에서 활약하며 210경기에 출전했다. 또한 연령별 대표팀을 두루 거치며 대표팀 소속으로 61경기에 출전해 1득점을 기록했다. 특히 2010년 광저우 아시안게임과 2012년 런던 올림픽에서는 대표팀 소속으로 대한민국의 동메달 획득에 기여했다.

 

오재석은 신갈고-경희대를 거쳐 2010년 신인 드래프트 1순위로 수원삼성에 입단했다. 입단 첫해부터 리그 7경기, ACL 2경기에 출전하며 잠재력을 드러낸 오재석은 이듬해 강원FC로 이적했다. 2011년부터 2012년 강원에서 55경기에 출전해 3득점 4도움을 올리며 K리그를 대표하는 수비수로 자리매김했다.

 

2013년 J리그(일본) 감바오사카로 이적한 오재석은 2019년까지 7년간 174경기에 출전해 15도움을 기록하며 팀의 주축 선수로 활약했다. 그는 감바오사카의 2013시즌 J2리그 우승과 J1리그 승격에 이바지했으며 2014시즌 J1리그-리그컵-일왕배 세 개 대회 우승, 2015시즌 일왕배 우승을 이끌었다. 2019시즌에는 FC도쿄로 임대 이적해 12경기에 출전해 팀의 리그 준우승에 기여했다. 2020시즌, 나고야 그램퍼스로 이적한 오재석은 나고야 소속으로 컵대회 포함 24경기에 출전해 J1리그 3위와 리그 최소 실점(34경기 28실점)을 이끌었다. 2021시즌, 인천유나이티드를 통해 K리그에 복귀한 오재석은 26경기 2도움으로 건재함을 과시했다.

 

대전은 K리그와 해외에서 풍부한 경험을 보유한 국가대표 출신 측면 수비수 오재석의 영입을 통해 조유민, 김민덕, 서영재 등과 함께 2023시즌 더욱 강력한 수비진을 구축하게 됐다.

 

오재석은 “대전하나시티즌의 팀 분위기가 매우 끈끈하고 큰 목표와 비전을 가지고 있는 팀이라 들었다. 이 팀의 일원으로 함께할 수 있어 매우 기쁘다. 대전이 더 큰 목표를 향해 도약할 수 있도록 동료들과 하나로 뭉쳐 최선을 다하겠다. 많은 응원과 관심 부탁드린다”라고 입단 소감을 밝혔다.

 

한편, 대전은 3일 태국 촌부리로 1차 전지훈련을 떠나며 2023시즌을 향한 본격적인 담금질에 돌입했다.

 

 

 

 


이기운 대전하나시티즌 출입기자 thenewstoday365@naver.com 이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태그

전체댓글 0

  • 68753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대전하나시티즌, 국가대표 출신 베테랑 측면 수비수 오재석 영입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